«   2022/06   »
      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   
Archives
Today
3
Total
715,397
관리 메뉴

소란한 일상들

시간이 멈춰버린 도시, 레(Leh) 본문

여행/포토에세이

시간이 멈춰버린 도시, 레(Leh)

비케이 소울 2010. 11. 29. 10:10

















인도 북부, 중국과 파키스탄의 국경지대에 있는 라다크.
그곳의 중심도시 레. 히말라야의 산들로 둘러쌓여있어 오래동안 공개 되지 않았던 곳.
약 20년전 네셔널 지오그래픽에 의해 발견되고, 관광상품으로 개발되어 지금은 누구나 접근할 수 있는 도시.
인도속의 전혀 다른 인도의 모습이라고 표현해야만 할 것 같은 라다크.
몬순기간 장대비가 내려도 단 3일 만에 빗물은 다 빠져버리는 곳.


그렇게 시간이 멈춰버린 듯 그곳에 오래된 왕국 라다크의 수도, 레.



(한밤의 폭우로 올해는 라다크에서만 300여명의 사망자가 나왔다고 합니다. 올 여름 파키스탄에도 수많은 피해를 입혔었던 물 폭풍이 있었어요. 제가 도착하기 2일 전이었다고 전해 들었습니다.)






'여행 > 포토에세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므앙 응오이로 가는 길  (36) 2010.12.03
디스킷 곰파  (42) 2010.12.01
시간이 멈춰버린 도시, 레(Leh)  (56) 2010.11.29
라다크, 가는 풍경  (27) 2010.11.26
사진은 현실 문제를 담고 있어야 한다.  (42) 2010.11.05
라다크(Ladakh) 풍경  (38) 2010.11.03
56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