«   2019/06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           
Archives
Today
0
Total
710,422
관리 메뉴

소란한 일상들

필리핀에서 만난 아이들 본문

여행/포토에세이

필리핀에서 만난 아이들

비케이 소울 2010.12.09 13:07



















대도시보단 시골을 동경하면서도 대도시에 살고 있는 나.
모순된 입장은 언제난 나를 방황하게 만들고 있을지도 모르겠다.

이 곳에서 만난 아이들의 순수함을 간직한 채, 또 살아가려는 발버둥이 아닌가 싶다.
또, 카메라를 하나 메고 시골을 동경하며 살아가고 있는 현실에서 또 무슨 생각이 복잡한 머릿속을 괴롭힐까?


결국, 살아가는 순간이 다 모순이면서도 꾸역꾸역 잘 살아가기도 하더라.






'여행 > 포토에세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대는 그럴 수 있나봐.  (12) 2011.02.01
헬싱키, 단상  (8) 2011.01.23
필리핀에서 만난 아이들  (38) 2010.12.09
나는 달린다.  (41) 2010.12.06
므앙 응오이로 가는 길  (36) 2010.12.03
디스킷 곰파  (42) 2010.12.01
38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