«   2019/07   »
  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      
Archives
Today
2
Total
710,601
관리 메뉴

소란한 일상들

I'm a Photogrpaher. 본문

일상다반사

I'm a Photogrpaher.

비케이 소울 2010.03.24 02:32








나는 사진을 찍는 사람입니다. 
무엇을 어떻게 찍을지 여전히 헤메고 있는 사진가입니다.
여러분은 어떻게 무엇을 찍으시나요? 늘 궁금합니다. 
제 안에서 늘 묻는 질문이기도 하구요...

둥글게 둥글게 아무리 떠올려봐도 아직은 잘 모르겠습니다.
아마 늘 고민해야할 숙제가 아닌가도 싶습니다.

주위에서 또 카메라 하나들고 떠난다고 하니, 많이 격려도 해주시고 위로??도 해주시고
감사함에 몸들바를 모르겠습니다.

제 블로그에서 사진을 보시고 읽어주시고 이야기를 나눠주시는 분들께 당부드리고 싶은 마음은
저는 여행가가 아닙니다. 어디를 보기좋게 여행해서 가이드북 같은 사진을 
보여드리고 싶은것이 제가 추구하는 바가 아닙니다.

또 어떤 사진을 가지고 올지, 또 제가 어떤것을 보고 싶었을지...
저도 모르겠습니다. 
의외로 부담감이 커지더군요... 보여드리고 싶은 사진을 못보여드릴지도 모릅겠습니다.


그냥 떠돌다가...방랑하다가 조용히 돌아오겠습니다.
 

지금까지 그리고 앞으로 만날 소중한 인연에 감사드립니다.

제 사진을 보고 "욱" 하는 느낌을 가질때까지 늘 노력하고, 또 읽으려고 노력할 것습니다.

한없이 감사한 마음뿐입니다...그래서 저는 행복합니다.




P.S  저는 리플에 집착하지 않습니다. 저는 방명자 수에 집착하지 않습니다.

       특별히 @Plustwo2 님 감사드립니다.


       시간이 흐르면 활짝 핀 꽃이 지고, 또 새로운 생명이 타오르는 것 처럼...




'일상다반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오늘의 경기 결과 예상은?  (17) 2010.06.26
http://ontown.net에서 개인전을 준비합니다.  (13) 2010.04.27
I'm a Photogrpaher.  (18) 2010.03.24
눈길 교통사고 조심하세요.  (24) 2010.02.18
사랑을 잃어버린 그대에게  (33) 2010.02.08
애플 아이폰  (36) 2010.02.06
18 Comments
댓글쓰기 폼